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專任 司祭職에 關하여 ? 제 2 차 세계 주교 시노드 문헌   1973년 1월호 (제 25호)
서 론 최근,특히 제 2차 바티칸 공의회 후로 교회는 깊은 쇄신 운동을 진개하고 있으미, 이 운동은 모든 크리스찬이 복 음에 대한 충성심과 큰 기쁨으로 전개 해야 할 운동이다. 또한 성신께서도 우 리의 사명을 비추시고, 강화하시고,완 성하시는 능력을 보이 주실 것이다. 갖진정한 쇄신온 의심없이 교회에 값진 레택을 제공한다....
信者家庭의 子女敎育   1973년 1월호 (제 25호)
I. 머리말 얼마전에 불란서 떼제 (TaizO에서 온 젊은이들과 談笑한 적이 있다. 개방적 이고 활달해 보이는 그들은 우리나라의 교회를 “노인의 주름살로 덮혀 있는 어 린애의 모습과 같다”고 평했다. ≪젊은 이외 公議會”까지 구상중이라는 그들의 용기와 열의에 놀라면서,우리 젊은이 들은 무엇을 하고 있으며 우리 교회는 왜 "늙은 아...
領聖體 方法에 對한 小考   1973년 1월호 (제 25호)
1. 오늘날 전례쇄신의 일환으로 영성 ≪11 방법에 대하여 이곳 저곳에서 많이 -.논의되고 있다. 구라파의 여러 나라에 서는 공의회가 끝난 후 얼마 안되어서 ㅣ이미 이 문제가논의되었고 각국주교 단에서 그에 대한 지시를 내렸다. 예컨대 독일에서는 1967닌 봄에 있었던 주 .교회의에서 이 문제에 대하여 비공식적 .으로 언급하다가 1968...
새 견진 예식서 해설   1973년 1월호 (제 25호)
새 "건진 예식서’,는 19기년 8원 15일 부 바오로 6 세 의 勒齊 "Divinae consor-tium naturae”로써 인준되었고 같은해 8월 22일 경신성성의 교령으로 공포되 었으며, 공포일로부터 이용할수 있으나 1973년 1월 1일부터 의무적으로 사용 해 야 한다. 1. 견진성人떼 관한 로마典趣의 起源 성 세 성 사와 견진성 사 사이 의 Sⓒ式的 區別은...
10年 期限附 權限 解說《III》   1973년 1월호 (제 25호)
I. 非婚姻關係 特別權限 (繼續) 7.《10년 권한》no. 18.「연중 어느 평일에나 주일 미사를 봉헌할 수 있으되, 다ㅡ 만 대측일이 아닌 경우라야 한다.J 原文 Concedendi ut toto anni tempore Missa de Dominica celebrari possit diebus infra hebdomadam, modo ne solemnitas occur-rat. (' 71 Formula, no. 9). 現行法에,敎會의 典禮日...
副敎區長에 關한 敎會法 解說 (1)   1973년 1월호 (제 25호)
序 說 1. 代理(Vicarius)의 ?念과 種類 代理는 他를 代身하여 그의 職資을 代行하는 者이다. 代理에는 다음과 같은 種類가 있다. a) 靈的 문제의 代理(Vicarius in divinis) 內廷에 관한 司牧에 있어서의 他의 代理이다. 이러한 代理은 다시 두了가지로 區分된다· 첫째,任命權者의 任意대로 有期限附 또는 無期限附로 任免되는 代理, ‘...
현대가 요구하는 사제   1973년 1월호 (제 25호)
시대에 따라 변천하는 사회 속에 존 재하느니만치 우리의 교희도 변하게 마련이며 사제의 사명 역시,이미 그리스 도께서 규정해 놓으섰으나 변천하는 사 회속에서 실제로수행될때, 변화를 거치지 않을 수 없다. 요즈음에 이르러서는, 가볼릭 국가로 불리우는 구라파 여러 나라에서도 수많 은 성당과 성직자가 있는데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변모하는 現代속의 사제   1973년 1월호 (제 25호)
내가 司祭로서의 길을 출발하고 빌써 10여년의 세월이 흘렀다. 한 때는 군대 에서, 한 때는 본당에서, 한 때는 외국 에서, 귀국하여 그 후로는 주교관에 머 물면서 내 나름대로 분주한 세월이었다.  그러나 이 분주하다는 窓識에 대하여 나 스스로 不安을 느끼는 때가 종종 있 다. <하느님의 백성을 司牧하며 보다 기름진 牧場으로...
만원권의 교훈   1973년 1월호 (제 25호)
세상에는 여러 가지 시비가 있다. 대 개 시비는 이익을 두고 다투는 대서 시 작된다. 그러나 가끔은 지나친 고집과 아만 때문에 시비가 되는 수도 있고, 또 지나치게  어리석어서 시비를 하기도 한다. 어 떤 의미에서 간에 시비란 바람직한 것은 못된다. 그런데도얼마전우리 주위에선 이상한 시비아닌 시비가 있었 다. 다름...
수니에 神父   1973년 1월호 (제 25호)
1954년에서 1956년까지 만 2년간 햇 수로는 3년간은 나의 일생에 중대한 시 기였다. 즉 내가 처음으로 구라파에 유 학했던 시기였다. 나와 함께 마산의 장 주교, 경북대학의 김달호, 이태재 교수, 국민대학의 이기영 학장 외에 2, 3인이 벨기에 우우벤대학에로 갔다. 이 나의 벨기에 시대는 내게 두 가지 큰 영향을 주었다. 첫째는 내게 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