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第4 次 꾸르실료 全國定期總會報告   1973년 9월호 (제 29호)
일 시 : 1973年 6월 6일 場 所 : 光州 예 수 고난회 피 정 의 집 한국에 꾸르실료운동이 -s-어온지는 7년이 되었고 네 nl째로 기· 교구 꾸르 실료 시.무국 임-·η(지도신부 ·주간 · 임 원) 60이명이찬시하이 한국꾸르신료 의 운동 방향과 운영 방안을 제깅토한 결과, 새 구르실리스따 μ産에만 주력 해 온 종래의 방법을 지양하고 ...
지방에서 본 꾸르실료   1973년 9월호 (제 29호)
꾸르실료가 한국에 도입된 것은 불과 6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놀랍게도 그 꾸르실료가 우리 한국교회에서 하나의 큰 활동단체로서 부각되어 있는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다. 헌재 약 5,000명의 회원과 그 희원들의 활동 모 습을 볼 때 놀랄만한 일이 아닐 수 없다. 과거에도 많은 가톨릭 액션이 있 었지만 이만큼 단시일 내에 성공한 액션은 ...
꾸르실료란 무엇인가   1973년 9월호 (제 29호)
한국 교회에 꾸르실료운동이 상륙한지 만 6년이 되고 이제는 대부분의 교우들이 우리 교회 안에 꾸르실료운동이 있다는 것을 알게끔 되었다. 그 터나 꾸르실료운동에 참여한 분들이라 할지라도 그것이 진정 무엇이냐는 질문을 받았을 때 합당한 설명을 히기는 쉬운 일이 아니다. 그러므로 (꾸 르실료란 무엇인가,라는 주어진 제목에 대하...
그릇을 채우기 위하여   1973년 9월호 (제 29호)
사람은 누구나 다 각자 자기 나름대 로 가장 감명 깊었던 일을 기억하고 있 을 것이다. 나에게 가장 감명 깊었던 일 중 하나가 바로 꾸르실료이다. 꾸르실 료를 통하여 나는 확고한 인생 관을 세 울 수 있었고미지근하던신앙생활에 다 시금 발동을 걸게 한계기가되었다· 나 의 신앙생활을 꾸르실료를 전후로 나누 어 간단히 소개하기로 하...
C 형 에게   1973년 9월호 (제 29호)
c형,언젠가형은 꾸르실료에 대해 꼬치꼬치 물어본 적이 있었지요. 나는 꾸르실료에서 나 자신이 겪었던 몇 가 지 일들을 곁들여 이야기하면서 형도 꾸르실료에 한번 가볼 생각이 없느냐 고 반문하였더니, “글쌔”라고만 대답하 였읍니다. 이 대답은 경우에 따라서는 그럴 생각이 없지 않다는 뜻으로 풀이 될 수도 있겠으나,나에게는 ≪...
꾸르실료의 교회내의 위치   1973년 9월호 (제 29호)
꾸르실료는 조직화된 액션 단체가 아닌 한개의 운동하는 집단으로 알려 져 있다. 처음 이 운동이 도입되었을 때는 다소의 왈가왈부가 있었으나 오늘날에와서는그대로조직체아닌한 집단으로인정을받고있다. 사실 그대로임에 몰림이 없다. 그러나 이 운동을 전개해 나가기에 필요 한 최소한의 조직은 갖추고 있다. 그리고 이 최소한의 조직...
꾸르실료란 무엇인가   1973년 9월호 (제 29호)
"꾸르실료가 무어냐?” 하는 것읍 간단하게 정의하기는 어렵다. 꾸르실 료는 옛 것과 새 것, 늙은 것과 젊은 것,기교와 정신, 자연과 초자연이 한데 혼합되어 놀라울만한 효과를 내는 운동이다. 꾸르실료 지도자들이나 그- 창시자들까지도 몇 마디 말로 이것을 알아들을 수 있게 설명할 도리가 없어서 "꾸르실료가 무어냐?” 하는 질문을...
꾸르실료運動의 基本精神   1973년 9월호 (제 29호)
1. 평신도 사도직이란 쉬운 일인가 나는 꾸르실료운동의 기본정신,특히 그 신학적인 구성 문제를 다루기 전에,꾸르실료운동이란 왜 일어났고 왜 번지고 있는가 하는 이유를 먼저 설명하면,아마 그 윤곽이 대강 드러날 것으로 생각한다. 그러면 꾸르실 료운동이란 무엇인가? 그것은 20세기 후반기 교회가 당면하고 있는 두 가지 가장 중...
백문 불여일견   1973년 9월호 (제 29호)
잘 알 것 같으면서도 모를 것은 꾸르 실료이다. 어떻게 생각하면 피정 같기도 하고 세미나 같기도 하고 지성인들의 교회활동을 위한 모임인 것 같은 인상 이다. 꾸르실료란말을 들은 것은 1960 년 필립핀에서였다. 그 때만해도 학생 신분으로 감히 엄두도 낼 수 없었으나 어럼뭇이 알고싶은 호기심은 억제할 수 없었다. 첫째는,그 짧은 3...
내가 본 꾸르실료   1973년 9월호 (제 29호)
1967년 5월 서 울대 교구 제 1 차 구르 실료 3박4 일올 마쳤다. 참으로 감격 스러핐던 날들이었다. 특히 기억에 남 는 것은 평신도와 한 자리에 하나의 형 제애로서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있었 던 일과 또 다른 하나는 필립핀 형제들 의· 성의와 노고룰 시간 시간마다 느낀 점이다. 그네들도 사회직으로 지위도 있고 사업이나 가정생활을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