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敎會一致事務局/ 그리스도? 一致를 위한 祈禱文(1974年度 一致祈禱週間)   1974년 1월호 (제 31호)
解 說 교회 일치 운동은 먼저 분리를 초래한 인간적 관점에서 서로가 상대를 볼 것이 아니고 자기 교회의 일치를 주시고 우리 시대에 그것을 실현하도록 부르시는 주님의 관점에서 볼 것이다. 그래서 우리는 1974년도 일치를 위한 기도는「필립비서」2장 1절에서 13절까지에 사도 바오로가 제시한 예수 그리스도관을 일치의 焦點과 靈感으...
필립 사퍼(Philip Scharper) 의 解放의 神學   1974년 1월호 (제 31호)
여기 소개되는 구스타보 구띠에례즈(Gustavo Gutierrez)와 후안 루이스 세군도 (Juan Luis Segundo) 두 사람은 오늘날 가톨릭 신학계에서 크게 주목받고 있는 신학자들이다. 구띠에레즈가 내놓은 A Theology of Liberation 은 최근 10년 안 에 나은 가장 의의 있는 책자의 하나로 평가받고 있으며 세군도를 중심으로 출간된 A Theology for...
副敎區長에 관한 敎會法《VII》   1974년 1월호 (제 31호)
第 3 節 權限과 그 行使[繼續] (2) 권한의 제한 1. 異論의 여지없이,주교는 부교구장의 정상 관할권의 범위를 제한할 수 있다. 즉 어느 부분을 주교 자신에게 留保할 수 있다. 그러나 부교구장의 權이 대체로 전반적인 것이 아니 될 만큼 제한할 수는 없다. 부교구장 직은 일반법에 의하여 전반적 관할권을 갖도록 되어 있는 까닭이다. ...
10年 期限附 權限 解說《IX》   1974년 1월호 (제 31호)
II. 無?婚姻의 根本的 補正措處에 관한 特別權限 : 「'71 Formulary no. 16 ㅡ「10년 권한」,no. 39 "Sanandi in radice, dummodo consensus perseveret, matrimonia ob aliquod impedimentum, de quo supra (n. 15) vel ob defectum formae nulliter contracta vel more civili attentate. Quod vero attinet ad proli egitimationem...
「智書」와 「道經德J에 나타난 智慧의 槪念에 관한 比較?究<2>   1974년 1월호 (제 31호)
Ⅲ.「도덕경」에서의 道와 德의 개념 「도덕 경」이 道와 德이라는 두가지 주제에 대하여 쓰여진 책이라는 것은 이미 말한 바 있다. 사실 고대 중국의 모든 학파들이 道에 대하여 가르쳤으나 유독 老子의 학설만이 道家라는 이름을 가지게 된 것은 그의 가르침이 온통 道에 집중되었기 때문이었으리라. 孔子의 道는 철학적 개념으로 天에...
건국신화   1974년 1월호 (제 31호)
어느 민족이든지 그 첫 출발은 흔히 신화로써 장식된다. 신화는 곧 그 민족의 원시 공동생활의 소산이니만큼 어찌보면 황당무계하기만 한 이야기 가운데도 그 민족의 原初의 생활과 지식과 꿈〔理想〕이 반영 묘사되어 있다. 한국민족에게 기록으로 전승되어 오는 신화중에는 이스라엘의 創世神話나 노아 洪水神話나 그리이스의 開關說話같...
실존주의적 역사관의 방향   1974년 1월호 (제 31호)
삶이란 인식하는 사람의 실험물이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이 마치 위대한 해방자와도 같이 나를 덮쳤던 날, 바로 그 날로부터 나에게는 삶이란 것이 더욱… 불가사의하게 여겨졌다. 1. 철학과 역사 철학이 예로부터 추구하며 또 근본적으로 요구하는 것은 존재자로서의 나의 '모습'을 확인함으로써 인간의 본질을 '파악'하려는 것이었다. 즉...
現代人의 精神的 危機   1974년 1월호 (제 31호)
1. 서 론 독일 나치스에 항거했다가 추방되어 美洲로 건너갔던 亡命哲學者이자 神學者였던 폴 틸릭 (Paul Tillich)교수는 그의 제자에 의해 편집된「文化 神學」(Theology of Culture)이라는 저서에서 서구의 思想的 構造의 변화를 크게 세가지로 지적하고 있다. 그 첫째는,中世紀의 황금시대를 이루었던 基督敎 王國(corpus christianum...
迫害期(1785-1887)에 있어서의 프랑스인 聖職者들의 韓國近代化에의 貢獻   1974년 1월호 (제 31호)
프랑스인 성직자들이 한국 천주교회와 직접적 관계를 맺게 된 것은 1831년 부터의 일이었다. 이에 앞서 1392년에 朝鮮이라는 나라를 세운 李氏王朝는 中國으로부터 새로 전래된 朱子學을 국가적 종교처럼 신봉하는 한편 그 이전의 1000여 년간에 있어서 國敎로 받들어오던 佛敎를 몹시 탄압하고 兩班,中人,常民, 奴婢의 네 계급으로 이루...
공범자   1974년 1월호 (제 31호)
소신학생 때의 일이다. 정상적 계절 변화에 "아,확 변했군!"하며 새삼스럽게 느껴지는 경우가 1년에 꼭 두번 씩은 있었다. 이 새삼스러움이란 이른 봄에 여름이 펼쳐지고 또는 가을철에 겨울을 당하는 식의 異變과도 흡사했다. 사실 우리는 봄에 개학하여 신학교로 가면 꼬박 3, 4개월을 외부와 접촉 없이 교내 생활만 했었다. 아침에 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