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韓國敎會史는 어떻게 敍述되어 왔는가   1974년 7월호 (제 34호)
序 달레는 이 승훈을 위시한 한국천주교 창설 당시의 지도급 평신도들이 頭目이 없이 교회가 存續할 수 없음을 잘 알고 있었으므로 그들 스스로가 主敎와 神父가 되어 교회의 지도체제를 세우는 길밖에 없다고 생각하여 소위 ‘假敎階制度'를 설립하게 되었다는 아주 흥미있는 사건을 그의 유명한 「한국교회사」에 기록해 놓았다. 그런데 ...
교안과 교민조약   1974년 7월호 (제 34호)
I1876년의 江華條約과 그에 따른 開港으로 東洋의 隱仙國으로 鎖國政策 을 고집해오던 朝鮮王國도 世界史와 연관을 갖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 한편 1882년의 韓美條約의 체결과 斥和碑의 철거는 西歐에 대한 최초의 通交였고 鎖國의 揚*였다. 이에 따라 100여년 간에 걸쳤던 천주교 박해 정책에도 동요가 일어나게 되었다. 척화비의 쇄국...
민족사로서의 한국천주교회사 - 한 역사적 분석-   1974년 7월호 (제 34호)
I한국에서 천주교회가 역사적으로 묘하게 대역부도의 인상을 주어 왔고, 그로해서 그 신앙의 높고 숭절함이 늘 숨겨진 채 다만 배역의 죄목으로 처형된 이들의 수가 거의 전부라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이런 일로 인해서 朝鮮(季朝)에 찾아 들게 되었던 초기의 서구 新敎 선교사들은 한결같이 첫마디에 꼭 ‘天主敎와 耶蘇敎가 不同'한 사...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