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天主敎와 勞動運動   1976년 11월호 (제 48호)
이 글은 1976년 5월 26일,서강대학교 산업문제연구소에서 주최한〈사회발전과 노동문제> 연찬회의 논문이다.〔편집자 註〕 I. 문제의 제기 천주교회가 노동운동에 관여하는 이유를 설명하려는 것이 이 글의 목표이다. 천주교회가 노동운동에 관여함이 정당한 것인지에 관한 논쟁이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아직도 계속된다. 근로자들의 대...
勞動 政策 槪觀   1976년 11월호 (제 48호)
I. 序 論 우선 분명히 해야 한 점은 노동정책에 대한 뜻과 이에 대한 개념규정이다. 政策을 조직이나 단체가 각기 그 바탕이 되는 目標追求를 위해 택한 방편이라고 풀이한다면(1) 노동정책이란 고용과 유관한 단체일 경우 어느 곳에서나 찾아볼 수 있는 내용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러나 여기서는 편의상 政府 이외의 단체, 특...
韓國의 勞動問題와 勞動運動   1976년 11월호 (제 48호)
I. 序 言 "現?的인 것은 合理的이다"라는 이른바 헤겔 歷史哲學의 主流는 말할 것도 없이 精神革命을 기초로 한 그의 변증법 논리의 한 斷面으로 보아도 무방할 것 같다. 그러나 여기에서 말하는 '現實的'이라는 의미가 '주어진 현실'을 맹목적으로 추종하고 영합하는 이른바 時勢에 재빨리 편승해 "내가 탄 배(船)는 滿員이다"라고 손을 ...
韓國敎會의 勞動者 司牧   1976년 11월호 (제 48호)
I. 序 言 지난 한세기 동안 교회는, "누구든지 자기에게 부과된 일은 자기가 감당해야 한다"(1)라고 강력히 주장해왔다. 여기서 "누구든지"란 주교, 신부, 수도자 및 평신도 모두를 말하는 것이다. "자기에게 부여된 일"이란 레오 13세에서 바오로 6세에 이르는 모든 교황들과 수많은 주교들, 그리고 시노드 및 아시아 주교회의가 발...
勞動者와 司祭   1976년 11월호 (제 48호)
I. 序 言 지난 15여 년에 걸쳐 한국은 그 역사에 없던 初有의 현상을 겪어왔으니 바로 비정한 근대화의 작업이 전개된 것이다. 이 현상은 전 국민의 생활 구석구석에까지 골고루 영향을 주었다. 근대화의 주된 특징은 다음과 같다. 1. 과거 서당에서의 한문과 서예나 전통 철학에 따른 知的 형성보다 현대의 자연과학과 수학에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