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罷工法의 社會學的 考察   1978년 7월호 (제 58호)
I. 서 론 가톨릭敎會에는 主日을.거룩하게 지내라는 法이 있다. 그 방법으로 미 사參禮의 의무가 주어져 있고,또한 부득이한 것이 아니면 주일을 거룩하 게 지내는 데 방해되는 勞動이.금지되어 있다. 이 法規가 현재도 유효한 것이지만, 우리나라에 한해서 罷工寬免이 주어져 있다. 다시 말하면 주 일에 미사참례의 의무는 존속하는...
주님의 기념축제일일 주일   1978년 7월호 (제 58호)
I. 머리말 사람이 살아가는데 없어서는 아니될 것임에도 불구하고 그 필요성을 가 끔 잊어버리고 있는 것이 허다하다. 예컨대 우리 ㅅ間이 매일 마시고 사는 공기라든지 우리를 따뜻하게 감싸주고 만물을 소생케 하는 태양의 빛같은 것이 그것아다. 그러나公害가 심해지고 日?으로 인하여 태양빛이 가리워 져 암흑의 세상이 될 때에,비로...
주일에 관한 윤리신학적 고찰   1978년 7월호 (제 58호)
1. 서 론 오늘날 일부 신자들은, 특히 평일미사에도 참례하는 신자들은 주일미사 참례의무에 대해서 의문을제기한다. 더우기 토요인.오후의 特典미사로도 “주일미사 참여의무를 채울 수 있다”는 사실 때문에 주일미사에 대한 개 넘이 점점 무디어지기도 한다· 신자들은왜주일에는예배를드리고그날 을 休β의 닐-(主日掘그:)로 ^내야하는...
성서를 통해 본 주일의 의미와 기원   1978년 7월호 (제 58호)
흔히 일요일 대신 사용되고 있는 主口이란 말은 한국에서도 기독교인들 이 모이는 날로 통한다. 그리스도의 제자들이 정한 날에 모이는 관례는 使 徒時代 교회로부터 傳受된 것임에 틀림없다. 우리는 이 날이 주님의 부활 을 기념하는 달이므로 초대교회가 이 날을 거룩히 지내야만 했다고 보통 생각하고:있다. 그러나 유대교에 얼기설기 ...
敎父들의 思想   1978년 7월호 (제 58호)
I. 序 論 "敎父들의 말씀은 믿고 기도하는교 회의 실생활가운데 풍부히흐르고있 는이 聖傳의 생생한現存을 입증한다-이' 聖傳으로 말미암아 교회의 聖經典 害를 식별하여, 성경 자체가 성전 안 에서 한층더깊이 인식되고끊임없이 생활력을 갖는다”(계시헌장, 8항). 인간의 ?史와 思想은 외톨이로 존 재하지 않는다. 거기에는 하나의 연 ...
主日聖化를 위한 司牧的 配慮   1978년 7월호 (제 58호)
I. 머리말 어디로저렇게 열심히들가는것일까? 서울거리의저 인파와차량듭, 고속버스정류장의 저 장사진! 주일에 성당으로 가느라고저렇게 열윤 올릴 날도 올 것인가? 그 날이 오면,"이 목숨이 그치기 전에 와주기만 할 양이면,나는 밤하늘에 날으는까마귀와같이 종로의 인경을머리로들 이받아 울리오리다. 두개골은깨어져 산산조각이 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