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敎理敎育에 관한 34個 建議案   1979년 3월호 (제 62호)
이 글은 韓國 가톨릭 ?理神學院(院長 李相蒸 神父)에서 提供한 것임 第4 次 主敎시노드 1977 년 10월 21일, 6部로 작성된 34개 건의안 목록이 敎父들의 審査에 회 부되었다. “이것은 교부들이 교황성하께 상신코자 하는 건의안으로서 성하께 서 시노드의 主題에 관한 보다 광범위한 문헌을 교회에 반포하시기 바라는 의 도에서 작성된 것...
아동기 종교심발육의 심리적 고찰   1979년 3월호 (제 62호)
IV. 兒童宗敎心의 心理學的 특성 아동 종교심의 특성은 자기 정신력 의 표현이다. 혹은 보다 정확하게 말 하면 자기 정신적 발육의 표현이다. 종교 발육에 미치는 영향을 보다 좋 게 탐색하기 위하여 아동 종교심의 특성 인 神人同形的 精靈的 魔術的 形 態의 심리적인 역동성들을 단편적으 로나마 간략하게 여러 학자들의 연구 조사를 토...
교부들의 사상   1979년 3월호 (제 62호)
VI. 헤르마스의「牧童」헤르마스의 「牧童」(Pastor Hermae) 은 文學類型으로 보아 外經類 (apocripha)에 속하지만 일반적으로 使 徒敎父篇에서 다룬다. 이것은 헤르마 스가 로마에서 받은 두개의 天上默示 를 기록한 것이다. 첫째 묵시는, 교 회를 상징하는 여인으로부터 받게 되 는데 이 여인은 처음에는 백발의 老 婦ㅅ 모습이었는데 차...
죽음보다 더 강한   1979년 3월호 (제 62호)
4. 希望의 根據 그러나 이 希望은 어디에 근거를 두고 있는가? ㅅ間의 삶이 자체로서 ?終的 희망 안에서,깊은 뿌리를 지닌 原初 신앙 속에 이미 근거를 두고 있다고 지적 하는 것은 잘못된 일이 아닐 것이다. 인간이 있는 곳에는 ‘희망'이란 것도 특유하게 발견된다. 그곳에는 이것이 나 저것,부분적인 것에 대한 희망뿐 아니라 최...
고해성사 전례식 해설   1979년 3월호 (제 62호)
IV. 敎會의 和解와 실천생활 和解에 대한 敎會의 職務는 다른 여러가지 교회의 과제들 중에 하나라기보다는그의 全行動을 規定지어주는 생활실천이다. 그리스도의 부활의 救援神秘는 본질적으로 화해의 신비 다. 따라서 구원을 총괄하는 元聖事 로서의 교회는 그의 창설자의 의도대 로 그리스도 친히 당신의 全生活과 수난과 죽음 그리고 ...
세속에서의 초탈   1979년 3월호 (제 62호)
우리는 치유가 필요한 破裂된 인간 이라는사실에 직면하기 위해서 관심 을 모으는 중심인물이 되겠다는 욕망 을 버려야 한다. 토마스 머튼은 언젠가 이런 글을쓴 적이 있다. “나의 修道院은내가 安 住할 집이 아니다. 수도원은 그곳에 내가 뿌리를 내리고 내 자신을 정립 시킬 장소가 결코 아니다. 그곳은 한 개인으로서 내 자신을 자각하...
신유박해의 성격   1979년 3월호 (제 62호)
* 이 글은 1978년 7월 高麗* 民族文化?究所에서 刊行한「民族文化?究」第17 號에 실린 같은 제목의 論文 가운데 일부를 다시 요악한 것임.〔筆者 註〕 머리말 우리나라에 天主敎가 전파된 이후 처음으로 당한 대규모의 迫害를 보통 辛酉迫害라 한다. 1801 년 (辛酉年) 에 일어난 이 박해는천주교가전래된 지 거의 한 世代가 경과한 다음에 ...
성체성사와 고통의 연관성   1979년 3월호 (제 62호)
이 論考의 素材가 언뜻 보기에는 그럴싸하게 멋을 부린 제목같지만 실 은 그렇지가 않다. 왜냐하면 洗禮받은 이가 생명의 음식으로 천상의 빵을 받아먹는다는 사실과 그가 그리스도의 고통을 나누어 지라고 부름받는 사 실은 실제로 긴밀한 연관이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그 聯關性을 잠깐 살 펴봄은 뜻있는 일이라 하겠다. 聖體聖事에는, ...
사순절 본당사목 방안   1979년 3월호 (제 62호)
I. 머리말 復活祝日 前 40일간 그리스도의 부활을 준비하는 睛罪의 거룩한 期間을 四旬節이라 한다. 初代敎會에서 이 시기는 주로 斷食과 儀性으로 자신의 죄를 보속하는 기간으로 간주되었다. 40일이라는 기간은 4세기 이전에는 없었던 것으로 나타난다. 초대 로마교회에서는 3週間을 넘지 않았다. 그러나 이딸리아 북부의 라벤나 (Ravenn...
사랑의 초대인 사순절 계명   1979년 3월호 (제 62호)
1. 머리말 "만일 우리가 죄없는 사람이라고 말한다면 우리는 자신을 속이는 것이 고 진리를 저버리는 것이 됩니다. ·.·만일 우리가 죄를 짓지 않았다고 말 한다면 우리는 하느님을 거짓말장이로 만드는 것이며 그분의 말씀을 저버 리는 것이 됩니다”(1 요한 1,8.10). 聖書는 우리의 죄스러움을 普遍的인 것으로 聞明하고 있다. .누구나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