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主敎들과 司祭들에게 보내는 敎皇書翰   1979년 7월호 (제 64호)
<< 교회의 모든 주교들에게 >> 주교직에 있는존경하는형제·여러분, 사제직에 있는우리 형제들과함께 성 목요일 전례를 거행하고 또 영원한 사제이신 그리스도의 부름을 받아나누게 된 그 고귀한 선물을 다같이 명상할 위대한날이 가까이 다가왔읍니다. 그날 우리는 ‘주의 만찬’ 전례를 거행하기 전에 다 함께 대성전에 모...
죽음보다 더 강한   1979년 7월호 (제 64호)
II. 죽음의 問題 1. 죽음의 체험 “삶 한가운데에서 우리는 죽음에 둘러싸여있네.” 죽음을 주제로 한 아 주오랜그리스도교노래들중한곡 은이렇게 시작하고 있다. 이 말은 죽음이 그저 삶의 종말이요 끝장이 아니고 계속해서 삶 속으로 파고든다 는아주 깊은 인간체험을 간직하고 있다. “삶 한가운데에서 우리는 죽 음으로 에워싸여...
고해성사 전례식 해설   1979년 7월호 (제 64호)
그러므로 만일 이러한 단체적 예식 을 개별고백이 여러 개 모여서' 집합된 형태인 양 생각한다면 고해성사의 이 러 한 예 식 의 근본의 도를 을바로 이 해 하지 못한 처사다. 개별고백과 개별사죄를 겸한 공동 체·적 .화해예식은 많은 수의 고해자들 을 예견하고 있으며 경우에 따라서는 고해자들에 대한 사제들의 적당한 數 的 比例도 고...
世界 어린이 해와 크리스찬   1979년 7월호 (제 64호)
유엔의 후원으로 우리는 올해 1979 년을 ‘세계 어린이 해’로지내고 있다. 일반적으로말해서 그목적은 '어린이의 權利’에 대하여 더욱 계몽을 시키자는 데 있다고 하겠다. 어린이를 위한 최초의 權利章典은 1924 년 국제 아동보호 동맹 (International Union for Child Protection) 이 제정한 것인데 이 듬해 제노바의 國際聯盟에서 그 ...
聖書外經文學   1979년 7월호 (제 64호)
外經(Apocripha)이란 다양한 의미를 지닌 말마디다. 비록 그 語源的 意味· 는 다르지만 유다문학에서 랍비들도 JE經(Canon) 이외의 모든 작품,즉 이단자들과 사마리아인의 가르침을 외경 Ο^δη?ιη)이라 불렀다. ‘Apokriphos,란 本來의 意味는 ‘숨 겨진,‘알려지지 않은’ ‘감추어진'이 란 뜻으로 :大衆이 아닌 특수층만이 읽...
어제와 오늘의 예수 그리스도   1979년 7월호 (제 64호)
I. 머리말 우리 신앙의 根幹이 예수 그리스도 라는 인물임은 重說할 필요가 없을 것 이다. 이는 예수 그리스도가 바로 우 리.의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기 때문 이다.·그러나어떻게 해서 예수그리 스도가 우리의 길이요 진리요 생명 이며, 나아가 과연 우리가 예수를 참 된 길이요 진리요 생명으로 追從하고 있는가 하는 물음은 역 사와 ...
土着化하는 東아시아 敎會   1979년 7월호 (제 64호)
제2차 바티칸 공의회가 열리던 1961년을 기억하는 사람이라면 그때 교회생활이 영위되던 모습에 향수를 느낄지도 모르겠다. 사제들은 그때까지 도로마의 토가(toga)가 변형되어 내려 온 衣裳을 착용했다. 추기경은 殿下라 칭하고 그들의 王侯 복장에는 기다랗게 끄는 대례복이 들어있었다 (1%9년까지). 그 복장은 본래 왕족 이 말을 탈 때...
世界敎會와 地域敎會   1979년 7월호 (제 64호)
一土着化 作業에서 各己 말아야 할 課題一 筆者가 1959 년 라오스에 宣敎師로 파견될 때만 해도 非그리스도信者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알고 사랑하게 해야겠다는 열성에 가득차있었다.. 내 가 파견받온 그 국민을 아는 일이 급 선무라고 여겼다. 그래서 도착하자 마자 곧바로 그들의 문화, 즉 私生 活과 社食生活의 모든 측면들, 그중 에서...
토착화 문제에 관한 일반적 고찰   1979년 7월호 (제 64호)
本 副特輯은 The Encounter of the Gospel with Culture 란 제 목으로 iABC Papers (No. 7, pp. 1?25)에 실린 글을 옮긴 것으로서 지난 1976 년 SEDOS 와 東아시아 예수희長上舍議에서 각각 논의됐던 문제들이다. 〔編輯者 雪主〕 福昔과 文化가 융합 (encounter) 하는 문제는 늘 교회에 하나의 문제점으로 대두되어 .왔다· 교회는 그리스...
가톨리시즘과 한국 의학   1979년 7월호 (제 64호)
I. 問題의 提起 문헌상으로 보면 우리나라에 근대적인 施療事業이 처음 시작된.것은 李 朝末期 純祖에서 哲宗에 이르는사이 가톨릭 신부들이 孤兒들을 위해 孤兒院과 함께 藥局을 개설한 것이 최초라고 할 수 있는데(1) 특히 1885 년 지 금의 서울에다 불란서 신부 메스트르가 세운 성영희 慈惠院은 기록상 우 리나라 최초의 施療機關인 것...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