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Eucharist에 대한 改新敎의 理解   1979년 9월호 (제 65호)
머리말예수님의 최후의 만찬이 그가 유대인의 信仰同志會(caburah)외 관습대 로 每週末 즉 安息日에 들어가기 직전의 애찬인 Kiddush食事였든지,아 니면 유월절 축제의 식사였든지간에,(1) 이 식사를끝내고 곧이어서 거기에 있던 떡과 포도주를 가지고 예수님은 이제 앞으로 우리를 위해서 주실 자기 몸과 피의 표징 (sign)으로 삼으시고 ...
성체공경을 위한 사목자의 역할   1979년 9월호 (제 65호)
말씀이 강생하사 사람이 되셨듯이 (요한 1,14) 말씀이 빵이 되신 것이 澳體 聖事다. 요한 사도는 예수 그리스도는 안보이는 하느님을 우리의 감각 의 대상이 되게 풀이해주었다고 한다⑴(요한 1,18; 1 요한 1,1). 마찬가지로 성체성사도 안보이는 하느님을 감각의 대상이 되게 하고 우리의 음식이 되게 한 것이디-. 하느님의 사랑이 예수 ...
미사성제와 영성체 준비   1979년 9월호 (제 65호)
머 리 말 ‘'聖體의 神秘는 실로 거룩한 전례의 중심이며 나아가서는 그리스도 신 자생활 전체의 중심이다”(성체 신비공경에 관한 예부성성의 훈령, 1항). 우리 주께 서는 당신이 팔리시던 날 밤 최후만찬 중에 당신의 살과 피로써 감사의 제 사(미사성제)를 制定하셨다. 이 제사는 慈悲의 聖事요 一致의 標徵이요 사랑의 맺음이며 또한 ...
성체신비에 관한 전례 생활   1979년 9월호 (제 65호)
ㅡ미사없는 領聖體와 聖體信心 禮式書 및 聖體恭徽에 관한 訓令 해설ㅡ1. 머리말 1973년 6월 21일자로 敬神聖省에서 발표한「미사없는 영성체와 성체신 심 예식서」란 제목이 붙은 이 文書는 영성체와 미사 밖의 聖體神秘에 대 한 신심을 위한 法規와 典禮 텍스트가 포함되어 있다. 이것은 1614년부터 1952년까지 나온「모범판 로마 예식서...
성체 안의 그리스도 현존과 봉헌   1979년 9월호 (제 65호)
I. 序論 聖體聖事에 대한 제 2차 바티칸 공의회의 표현들은 다음과 같이 매우 다양하고 의미가 깊다. 성체성사는 "그리스도교 생활 전체의 원천이요 정 점”(교회헌장, 11항), "교회 생명의 원천”(일치교령, is항),"그리스도교 공동체 의원천과 중심”(사제직무교·령, 6항), "선교활동 전체의 원천과 정점"(상동, 5항),"그리스도교 공...
예수와 最後?餐과 敎會의 ?餐禮   1979년 9월호 (제 65호)
序 言 이 글에서는 미사의 起源과 意味를 밝히고자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무 엇보다 신약성서에 수록된 네 가지 最後?餐記에 착안할 필요가 있다. 따 라서 우선 최후만찬기들을 비교.평가한 다음에 예수의 최후만찬과 초대 교회의 만찬례를 살펴볼 것이다. I. 네 가지 最後?餐記 네 가지 최후만찬기를 直譯하여 배열하면 아래에 제시된 표...
人間의 食事와 그리스도敎의 聖餐   1979년 9월호 (제 65호)
I. 福音書에 나오는 그리스도의 食事 무롯 食事라는 것은 인간생활에서 넓은 위치를 차지하는 것으로 예수와 그분의 제자들의 생활에서도 그러하다. 예수는 식사하는 도중에 당신의 使命과 權能과 榮光을 드러내신 일이 많다. 이미 인간적으로 뜻이 깊은 그 식사들이 예수의 臨席과 介入으로 훨씬 심원한 의미와 내용을 띠게 되 었다. 그리...
새 미사경본 해설   1979년 9월호 (제 65호)
〔이 글은 새 미사경본을 사용함에 있어 提起된 의문점 및 이에 대한 해설로서 교황청 전래헌장 촉진위원회의 ?誌에 問答形式으로 실린 내용을 棋允?神父(가톨릭대학 신학부 典禮學 敎授)가 발췌번역한것이다. 그후의 새 규 정에 따라 수정보완한 곳도 더러 있다. 編輯者 註〕 Ο 고유감사송 : 언제  ‘고유 감사송’을 해야 하며 어...
한국 가톨릭 사상의 선구자   1979년 9월호 (제 65호)
一故 尹亨重 神父 葬禮미사 追悼辭(抄) ? 친애하는 형제 자매 여러분, 지금 우리는 교회 안에서는 물론 사회적으로도 널리 깊은 존경과 사랑을 받 으시던 故 尹亨重 神父님과 마지막 하직인사를 나누기 위해 고별미사에 참례 하고 있읍니다. 신부님은 말씀과 글을 통해 열정과 사랑으로 이 겨레의 福W 化, 이 民族의 救援을 위해 당신 전...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