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韓國天主敎會 200周年記念 主敎委員會 傘下 精神運動委員會 運營細則 -- 1982年 9月 2曰 認准   1982년 11월호 (제 84호)
제1조〔목적〕이 세칙은 “한국천주교회 200주년기념 주교위원회 규정” 제10조에 따라 정신운동위원회(이하 "위원회”라 한다)의 조직, 임무, 운영 등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을 목적으로 한다. 제2조〔임무〕위원회는 한국친주교회 200주년 기념의 내실을 기하고 교회 쇄신을 촉진하기 위하여 각종 정신운동 및 홍보황동을 전개한다. ...
勞動에 바탕한 連帶性   1982년 11월호 (제 84호)
- 1982년 6월 15일,제네바 國際勞勵機構에서 행한 演說<11> 이제는 이미 部門的인 요구들이나 순전히 경제적인 요청들 상호간에 다소 만족할 만한 타협을 이루는 일에 국한될 수는 없는 그런 세계적 공동선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윤리적 선택이 필요한 것입니다. 새로운 세계 양심이 창출되어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 각...
주일의 말씀   1982년 11월호 (제 84호)
모든 성인의 날 대축일 무수히 많은 성 인들 제 1 독서 : 묵시 7,2-4.9-14 제 2 독서 : 1 요한 3,1-3 복 음 : 마태 5, l-12a 〔요점〕옛날부터 오늘에 이브기까지 하느님과 인류에 대한 차원 높은 사랑의 시범을 보여준 모든 성인들을 경축 하는 날이다. 제 1 독서 -- 성인들은 "모든 나라와 민족과 백성과 언어에서 나온 자들...
오리제네스 (II)   1982년 11월호 (제 84호)
알렉산드리아의 끌레멘스는 그 신학의 출발점과 기반을 Logos에 두고 있으나 오리제네스는 이와는 달리 끌레멘스의 약점을 극복하고 모든 것의 중심을 하느님에게 두며, 바로 여기에서부터 그의 신학 이론을 펼치고 있다. 이것은 확실히 하나의 진보이며 성숙이다. 오리제 네스에게 있어서 하느님은 잃이며 빛,낳음을 받지 않은(Nongen-...
福音書에서 講論으로 - 痛病患者를 고치신 예수(마르 1,40 45)   1982년 11월호 (제 84호)
聖書는 신앙공동체가 읽으라고 전 해진 것이 아니라 ‘말하라고' 전해져 내려온 것이다. 성서가 그리스 도교 신앙 표현의 기본법이 되는 이유가 바로 거기에 있다. 성서를 하나의 法이라고 표현한 것은 문법이나 장기두는 법 등과 서로 통하는 점이 있기 때문이다. 문법은 말하 는 사람에게 여러가지 제약을 주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創意...
여성 신학   1982년 11월호 (제 84호)
I. 서 론 제 2차 바티칸 공의회는 여성에 관한 문제를 별도로 다루지는 않았을지라도 弱者들의 소망을 갈파하고 특히 인간의 기본권이 보장되지 않는 곳에 동등한 권리를 인정해야 함을 밝힌다(사목헌장, 9.29항 참조). 여성들의 사회활동의 무대가 넓혀져 간다는 현대 사실에서 여 성들의 본성에 상응하는 역할이 수행되어야 하고 여...
한국 성직자의 직무와 생활   1982년 11월호 (제 84호)
일시 : 1982년 9월 29일 오후 2시 장소 : 한국 천주교 중앙협의회 회의실 참석하신 분들 : 김수창 (명동본당 主任神父)   崔鏞錄(禾谷洞本堂 主任神父)   최창무(가톨릭大學 ?授 ·神父) 교회 봉사직의 근간인 성직자들은 우리의 현실에서 때로는 교회 그 자체로 인식돼 오기도 했읍니다. 그러한 성직자들은...
내생에 관한 예수의 가르침   1982년 11월호 (제 84호)
ㅡ 共觀福音書를 中心으로 -- I. 死後 生命의 連續 예수는 사후 생명의 연속이 있으리라고 가르치셨는가? 대답은 다음 구절에서 볼 수 있듯이 1?定的이다. “여러분을 위해서 보물을 땅에 쌓지 마시오. 거기서는 좀과 벌레가 갉아먹고 도둑들이 晋고 들어와 훔쳐갑니다. 그러므로 여러분을 위해서 보물을 하늘에 쌓으시오. 거기서는 ...
科學과 人類의 未來   1982년 11월호 (제 84호)
오늘을 사는 우리는 ‘科?ρ의 lit紀'에 산다고들 하거나 '科學技術의 時 代’에 산다고들 한다, 17세기 말 유쉬 문명의 求心點으로 시작한 과학은 18~19세기를 거치면서 기술과 결합하면서 놀라운 영향력을 확대 하였고 오늘날에 와서 '과학기술’은 절대적인 힘으로 군림하게 됐기 때문이다, 오늘을 사는 우리는 Κ?子爆彈의 힘, 宇???...
勞動과 技術 그리고 餘暇   1982년 11월호 (제 84호)
머 리 말 급격하게 변천하고 있는 현대사회는 필연적으로 未來志向的이 아닐 수 없다. 미래에 대한 이러한 염려와 관심은 오늘날 未來學이 라는 새로운 학 문의 분야를 낳게 했을 뿐만 아니라 제반 科學徒들의 시각을 미래의 문제로 돌리게 했다. 미래란 언제나 새로운 요인과 무한한 變數들이 작용할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려운 까닭에...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