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全國共用 敎區裙祭 特別權限 解說   1986년 5월호 (제 105호)
序 論 二 1· 특별권한  교회법 규정에 따라 교干장이 아닌 사제는 직권이 없고 따라서 교干장 에게서 위임 또는 허락을 받아야만 유효하고 합법적한 행위書 할 있는 사항들이 있다. 이러한 겨우에 교구장은 그 때마다 번번이 사제에게 위임 또는 허락을 줄 수도 있다. 그러나 특정한 사항이 관할 지역내에 그 밖의 사정에 따라서(예...
가톨릭 翼靈爾新에 관한 司牧指針   1986년 5월호 (제 105호)
 이 문헌은 미국주교회의 운영위원회 (Administrative Commitee of NCCB)의 인준을 받아 주교단의 가톨릭 성령쇄신 관계위원회 (Bishop,s Liaison Committee) 가 성령 쇄신 운동에 관한 1975년의 성명에 대한 개정안을 마련한 이래,1984년 3월 운영 위원회에 의해 최종 확정되어 미국주교단의 가톨릭 성령쇄신 관계위 원회의 명의로...
典禮와 靈性生活   1986년 5월호 (제 105호)
 典禮, 그리스도와 敎會의 一致 1· 典禮 :大司祭의 作用  전례가 교회활동을 지향하는 정점이며 동시에 모든 힘이 흘러나오는 원천이라면 교황 비오 12세와 제2차 바티칸 공의회의 전례헌장은 단순한 전례 규범들을 이행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儀式,실천을 강조한다. 즉 신앙인이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느님께 흠숭과 경배를 ...
알렉산데 르와 아타나시우스   1986년 5월호 (제 105호)
 알랙산데르 (Alexander Alexandri-nus)는 312년에 아킬라(Achilla)의 뒤를 이어 알렉산드리아의 주교가 되었고, 325년에 열린 니체아 공의회에서 信仰擁護의 주역을 맡았던 인물이다. 알핵산데르는 특히 아리우스와 별레써우스 두 이단 사상을 거슬러 正統敎理를 옹호했다. 아리우스에 대해서 알택산데르는 목자로서의 慈父的 사랑과...
第2次 바티칸 公議會의 敎會論   1986년 5월호 (제 105호)
 “力動하는 敎會의 成熟한 平信徒”라는 주제를 놓고, 이딸리아 Foggia, Bovino,Troia 교구들은 지난 1985년 10월 21?24일에 걸쳐 교干 합동 회의를 개최하였다. 교황청 信仰敎理聖省 장관 Joseph Ratzinger 추기경도 연사의 한 사람이었는데, 다음은 10월 21일에 그가 했던 강연 “세계 주교 대의원회의 임시총회에 즈음하여 살펴...
敎會法委員會 試譯(XIII)   1986년 5월호 (제 105호)
제 1권 총칙 제 7장 법를행위 제124조 ① 법률행위가 유置하려면 〔법률행위의) 능력이 있는자가 행한 행위로서,그 행위 자체를 본질적으로 구 엄하는 요소뿐 아니하며, 또한 행위의 유성을 위하여 법으로 지정된 형삭과 건을 干비하고 있어야 한다.  ② 의적 요소에 관하여 올바로행한 9 률 행위는 유효하다고 추정된다. 제125...
本堂司牧과 마리아恭敬 -敎皇 바오로 6세의「童貞 마리아 恭敬」을 中心으로   1986년 5월호 (제 105호)
第 2 次 바티칸 公議會의 提示  “神學者들과 하느님의 말씀을 전하는 사람들은 聖母의 固有한 品位를 尊重하는 데에 있어서, 지나친 마음의 협소함과 마찬가지로, 온갖 거짓 誇張도 함께 피하기를 간곡히 부탁하는 바이다. 또한 말이나 행동으로 갈라진 형제나 다른 그 누구도 敎會와 참된 敎理에 대하여 誤解를 품게 할 수 있는 것...
마리아께 대한 신심과 영성   1986년 5월호 (제 105호)
 하느님이 창조하신 피조물 중에서 예수와 人成 다음으로 가장 아름답고 훌륭한 피조물은 마리아아다. 마리아는 하느님의 “영원한 걸작”이요, 恩寵이 만든 最高의 作品이다. 마리아는 전인류가 받은 은총보다 더 크고 많은 은총을 받았다. 그러므로 시대를 넘어, 민족을 넘어, 사람들은 마리아를 바라보고 찬양하고 희망하는 것이다...
마리아 공경의 신학적 의미   1986년 5월호 (제 105호)
 聖書가 가르치는 바와 같이 인간은 거룩한 하느님의 模相을 따라 創造 된 存在로서 하느님올 창조주로 알아 사랑하고, 세상 만사의 주인' 즉 만 물의 영장으로서 세상 만물을 다스리고 이용하며, 하느님께 마땅한 영광을 드리도록 마련되었다. 인간은 하느님을 자신의 근원으로 인정하기를 거부하고 궁극 목적에로의 당연한 秩序를 ...
共觀福音書를 통해 본 마리아   1986년 5월호 (제 105호)
 머리말  마리아에 대한 神學的인 關心이나 信心이 근대에 들어와서, 좀 더 정확히 말한다면 제2차 바티칸 공의회 이후부터 현저하게 減退되었음은 주지의 사실이다. 예전에 그래왔던 것처럼 '마라아論'은 이제 대다수의 신학 대학에서 독립된 학과목으로 강좌를 개설하지는 않고 있다. 교황 비오 12세께서 '마리아의 성년'...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