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사목자료-미사 전례에 대한 반성,제2차 바티칸 공의회 이후 구경거리로 전락한 것이 아닐까?   1993년 8월호 (제 175호)
한 젊은 신부가 최근 나에게 "오늘날 우리는 새로운 전례 운동을 필요로 합니다.”라고 말하였다. 그는 이 시대에 어떤 사람들이 고의적으로 묵살할 법한 한 가지 의견을 표현한 것이었다. 그 신부에게 새롭고 더 대담한 자유를 쟁취 하는 것은 별로 중요하지 않았다. 왜냐하면 우리 자신을 침해할 수 있는 자유는 어디에도 없다고 보기 때...
지역사회 안에서 교구 공동체의 역할   1993년 8월호 (제 175호)
2010년 사목 연구 특별위원회 제9차 워크숍` 주 제:21세기 본당 사목의 새로운 방향 기조강연:21세기 본당 사목의 새로운 방향`/`윤민구 제`1`주제:21세기를 준비하는 본당 소공동체 운동의 전망`/`강윤철 제`2`주제:‘속지적 본당 사목구’ 패러다임의 미래`/`박문수 사 회:김진룡(한국사목연구소 총무·신부) 일 시:1...
특집 ? 교구 공동체-교구 공동체의 성격과 오늘의 문제점   1993년 8월호 (제 175호)
그리스도교 신앙은 신앙의 내용과 신앙의 행위를 포함한다. 내용이 없는 행위는 겉치레에 불과하고 행위가 없는 내용은 죽은 것이나 다름이 없다. 그리스도교 신앙은 진실하면서도 살아 있는 신앙인 것이다. 따라서 오늘날 그리스도교 신앙을 살고 있다고 말하는 사람은 당연히 내용과 행위가 하나되어 있는 진실하면서도 살아 있는 신앙을...
특집 ? 교구 공동체-지역 사회 안에서 교구 공동체의 역할   1993년 8월호 (제 175호)
머리말 지역 사회 안에서의 교구 공동체의 역할이 무엇이냐고 묻기 전에 우선 ‘교구’ (敎區)를 '공동체’ (共同體)라고 볼 수 있느냐는 문제가 제기된다. 그러나 교구를 보기 전에 먼저 교구를 구성하고 있는 ‘본당’(本堂)이 ‘공동체’냐는 물음에서 출발하는 것이 순서라고 여겨진다. 공동체라고 하면 그 구성원들이 일반적으로...
사목자료-연중 제 18주일 : 8월 1일 이사55,1-3; 로마 8, 35.37-39;마태 14,13-21   1993년 8월호 (제 175호)
내가 해야 할 몫과 하느님의 몫 초 점 : 예수님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였던 모세처럼 기적의 빵을 먹임으로써 당신이 바로 메시아임을 드러내셨다. 이러한 주님의 능력은 사도들이 그들이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하고 그 다음엔 주님 뜻에 맡김으로써 가능하였다. 신앙인의 올바른 삶은 어떤 절망적인 상황에서도 자신의 몫을 다하고는 하...
제25호| 토착화 연구 발표회 ? 신관의 토착화〈11〉-하느님에 대한 말,토착 신학을 위하여   1993년 8월호 (제 175호)
Ⅰ. 머리말 신관(神觀)의 토착화(土着化)라는 주제하에 많은 논문들이 발표되었다. 한국인의 종교적, 사상적 배경을 연구하는 일은 우리 자신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한국인이 어떤 이념적 배경을 가지고 신(神) 문제에 접근하는지를 아는 것은 한국적 신학을 하기에 선행되어야 하는 것임에는 틀림없다. 그러나 이런 신학의 노력...
논단-이냐시오식 공동 식별을 위한 실천적 제안   1993년 8월호 (제 175호)
머리말 공동 식별이라는 단어에 얽힌 기대가 있다. 한 공동체가 공동 식별을 통해 어떤 결론을 얻었다면,구성원 각자는 하느님의 뜻을 수행하고 있다는 확신 속에서 함께 봉사하는 가운데 일치와 평화를 누릴 수 있으리라는 기대감을 갖게 된다. 하지만 공동으로 식별한 결과에 대해 실망하고, 좌절을 겪고, 배신감을 느끼는 경우가 종종 ...
논단 ? 신앙의 현재 상황〈7>-교회 안의 여성,요셉 라칭거 추기경과 비토리오 메쏘리의 대담   1993년 8월호 (제 175호)
사제직의 문제 추기경이 보기에, 도덕의 위기라는 문제가 띠고 있는 복합적 성격은 여성과 여성의 역할이 갖는 문제(이것이 오늘날 교회에서는 대단한 화제가 되고 있거니와)와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 여성 사제직에 대한 가톨릭의 반대 입장(동방정교회도 의견을 같이해 왔으며, 최근까지 성공회도 같은 의견이었다.)을 계속적으로 표명...
시사탐구-‘우리’만의 의식을 바꾸기 위하여   1993년 8월호 (제 175호)
의료계의 분쟁 한약 조제권을 둘러싼 한의사와 약사 간의 다툼이 한동안 온 나라를 시끌벅적하게 하였다. 아직 그 문제가 일단락된 것은 아니지만 한의대생들이 수업에 복귀하게 됨으로써 각 언론은 약속이나한듯이 입을 다물고 있고, 국민들도 없었던 일인 것처럼 무관심한 표정들이다. 그러나 그렇다고 해서 문제가 해결 된 것은 분명...
지상토론-과학 시대의 가톨릭 교회   1993년 8월호 (제 175호)
이번 8월 7일부터 11월 7일까지 열리는 ‘93대전 Expo를 계기로 과학과 신앙의 관계를 밝히고 이를 교회 공동체의 성숙에 연결시키려는 토론을 마련하였습니다. 더구나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가 바티칸관(Vatican Pavilion) 운영을 담당하여 주교회의 엑스포 사무국 주최로 지난 7월 24일에 명동성당 문화관에서 '과학 기술과 가톨릭’이라...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