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다산 정약용의 인격 이해   1994년 10월호 (제 189호)
다산(茶山) 정약용(1762-1836년)은 조선 후기 실학의 집대성자로서 이 시대 유교의 정통 이념인 성리학의 이론적 논쟁이 관념적 형식에 빠져 들고 끝없이 분열하는 현상을 비판하여, 이기론(理氣論)의 논쟁에 빠져 들기를 전면적으로 거부하였다.1) 또한 그는 경전(經傳)의 새로운 조명을 통해 한학(漢學)의 훈고적 방법과 송학(宋學)의 심...
주사파 논쟁의 허실,교회는 한국 사회에 보편적 비전을 제시해야 한다   1994년 10월호 (제 189호)
박홍 총장이 “주사파가 사회 각계 각층에 0000명 있다.”는 발언을 하여 실제 주사파인 사람, 주사파였던 사람, 주사파를 아는 사람, 주사파와 가까웠던 사람, 주체사상에 대해 부분적으로라도 호의적이었던 사람은 물론이고 결국은 본인도 고해 비밀 누설설로 곤욕을 치렀다. 사건은 박 총장이 총학장 회의 석상에서 한총련 뒤에 주사파...
사랑과 생명의 문화,소위 신세대에게 어떻게 가능할 것인가?   1994년 10월호 (제 189호)
기성 세대는 젊은이들의 행태에 대하여 못마땅해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더욱이 요즘처럼 X 세대니, 신세대니 하면서 전혀 동화될 수 없는 새로운 사고와 행동 양식을 보이는 이들에게 느끼는 격세지감은 말문이 막힐 정도입니다. 이번 지상토론이 하나의 충격으로 다가오는 이들 신세대의 실체를 직시하면서 지금까지 교회가 강조해 온 사...
6?25 사변과 천주교회의 순교자들   1994년 10월호 (제 189호)
Ⅰ. 머리말 해방 이후 북한 공산 정권에 의한 종교 탄압과 수난은 한국 천주교회사에서 흔히 “침묵의 교회 형성기” 또는 “제2의 박해기요 순교자들의 시대”라고 설명되어 왔다. 이러한 설명은 바로 이 시기가 교회사적으로 한 획을 긋는다는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이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는 실정이다...
박해 시대의 가정 내 신앙 교육   1994년 10월호 (제 189호)
Ⅰ. 머리말 교회와 UN에서는 올해를 특별히 가정의 해로 제정하였다. 이는 현대 세계의 사회에서 가정 파괴로 인해 야기되는 여러 가지 복잡한 사회 문제가 극한 상황에 이르렀기 때문에 나타난 현대인들의 위기 의식의 표현이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이 가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여러 가지 현안들을 발표, 토론하고 가정에 대해 관심을...
주일의 말씀   1994년 10월호 (제 189호)
연중 제27주일 : 10월 2일 창세 2,18-24; 히브 2,9-11; 마르 10,2-16 또는 10,2-112 “하느님께서 짝지어 주신 것을 갈라 놓아서는 안 된다.”(마르10,9) 혼인성사 교리 오늘 성서는 결혼의 신성함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결혼은 남녀가 신의와 사랑을 바탕으로 일생을 봉사하며 살겠다는 상호간의 약속입니다. 따라서 교회는 신학...
복음적 권고가 복음적이기 위하여   1994년 10월호 (제 189호)
복음적 권고는 수도자들이 일반적으로 서약하는 청빈, 정결, 순명을 가리킨다. 그리고 복음 3덕이라 부르기도 한다. 수도원에 따라 그 표현의 차이는 있지만 그 공통되는 점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청빈’ 은 재물을 갖지 않은 상태를 말한다. 하느님과 재물이라는 두 주인을 섬기지 못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수도 공동체가 지니고 있...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