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안락사의 두가지 사례   1999년 1월호 (제 240호)
사람들은 사례를 좋아한다. 텔레비전에서 주요 윤리 문제에 관한 토론이 방영되는 일은 별로 없다. 그 대신 구체적 사례를 소재로 한 경찰, 법률, 병원 드라마들을 보여 준다. 낙태, 핵전쟁 또는 내전(內戰) 문제를 토론 형식으로 다루기보다는 이와 관련된 충격적인 사건을 보여 주면서 시청자들이 윤리적 차원에서 생각하도록 한다. 가공...
제4권 교회의 성화 임무   1999년 1월호 (제 240호)
제 7 장 혼인성사 나. 가정 사목의 책임자 요한 바오로 2세 교황의 1981년 11월 22일 교황 권고 「가정 공동체」 73-76항 ① 교구 내에서 가정 사목에 대한 책임을 주로 지는 이는 주교다. ② 사제와 부제들은 가정 사목을 위해서 시대에 맞고 깊이 있는 준비를 한 후에 가정을 위하여 아버지, 형제, 목자, 스승으로서 끊임없이 활동해야 ...
주일의 말씀   1999년 1월호 (제 240호)
연중 제5주일/연중 제6주일/사순 제1주일/사순 제2주일 2월 7일:연중 제5주일 친애하는 형제 자매 여러분! 하루도 빠짐없이 일해야 하는 주간은 때로 우리를 짜증나게 합니다. 그래서 휴일이 있다는 것은 좋은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휴일은 우리의 삶이 싱거워질 때 한줌의 소금 역할을 합니다. 주님께서는 지금 이 주일을 당신과 함께 ...
성 패트릭 본당 (http://www.erols.com/saintpat)   1999년 1월호 (제 240호)
인터넷 인구가 점점 늘어남에 따라 홈페이지를 마련하는 본당들도 하나 둘씩 생겨나고 있다. 어쩌면 성당에 나갈 시간은 내지 못해도 컴퓨터 앞에 앉아 본당 신부님의 강론 원고라도 읽거나 들을 수 있다면 불행 중 다행이랄 수 있겠다. 사목자의 입장에서는 주일마다 하는 강론 준비에 더욱 신경을 쓰게 될 것이며, 전자 우편이나 게시판...
정치 문화의 새로운 패러다임   1999년 1월호 (제 240호)
1. 정치를 바꿔야 산다 21세기를 바라보는 지금 우리 사회는 절망과 기대가 엇갈리고 있다. IMF 신탁 통치 체제하의 우리 사회는 온통 잿빛 안개로 뒤덮여 있다. 그러나 언제 걷힐지 모르는 막막한 잿빛 안개 속에서도 우리는 한 점 작은 불씨를 찾을 수 있다. 이 위기를 잘 다스려 새롭게 출발할 수 있다는 믿음과 희망이 바로 그것이다. ...
사실적 종말론 (Real Eschatology)   1999년 1월호 (제 240호)
현대는 여러 면에서 변혁의 근원적인 전환점에 서 있다. 현대 문명의 기관차 역할을 담당해 왔던 서구 문명의 몰락에 관한 예언들과 현대 문명의 위기에 대한 여러 학자들의 진단이 다양한 각도에서 진행되어 왔다. 그런데 이들의 한결같은 공통점은 현대 문명의 구조적인 문제점들이 극한에 다다른 시점이라는 것이다. “환경과 경제에 관...
자신의 회개   1999년 1월호 (제 240호)
하느님께서는 우리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하여 성자 예수 그리스도를 이 세상에 보내 주셨다. 하느님께서는 예수님을 보내시기에 앞서 세례자 요한을 먼저 보내시어, 그분께서 오실 길을 닦으라고 하셨으며 사람들에게 ‘회개하여’ 그분을 맞으라고 하셨다(마태 3,2-3). 예수님도 이 세상에 오시자마자 ‘회개하라’고 하시며 구원의 때가 ...
“목마르다”(요한 19, 28)   1999년 1월호 (제 240호)
1959년 3월 8일 일본 동경에서 사제 서품을 받을 때 좌우명으로 선택한 성서 구절은 요한 복음 19장 28절에 나오는 예수님의 말씀 한마디, “목마르다.”이다. 이 한마디는 분명 십자가에 못 박혀 피 흘리며 매달리신 예수님께서 육체적 고통과 갈증을 느끼셨기 때문에 하신 말씀이다. 그러나 예수님의 마음은 이 육체적 갈증에서 오는 고...
공동체관의 토착화 연구 종합과 전망   1999년 1월호 (제 240호)
주제발표` : 심상태(한국 그리스도 사상 연구소 소장·신부) 약정토론` : 김웅태(가톨릭대학교 교수·신부) (서울대교구 평신도 사목국 차장·신부) 사 회`` : 조광(고려대학교 교수·한국사) 일 시` : 1998년 10월 26일(월) 오후 3`-`6시 장 소` :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강당 약정 토론 1 : 김웅태(가톨릭대학교 교수·신부) ...
강론에 대한 짧은 보고서   1999년 1월호 (제 240호)
들어가는 말 설교1)는 복음을 선포하는 일이며, 복음 선포는 하느님 백성의 근본적인 임무2)이다. 하느님 아버지께서 파견하신 예수 그리스도,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께서 파견하신 그리스도인의 사명이 곧 복음 선포이며 이 복음 선포는 설교로써 결정적으로 이루어진다. 이런 의미로 볼 때, 그리스도인에게 설교는 자선이나 사랑의 실천보...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