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한국 천주교 사회 복지사<17>   2000년 8월호 (제 259호)
5. 인성회(人城會) 조직 이후의 활동(1975-1991년) 3) 사회 복지 활동의 시대적 성격과 그 의의 이 시기에 들어서는 교회 사회 복지 활동의 주체가 완전히 뒤바뀐 형상을 드러내고 있다. 이제는 더 이상 본당 중심의 사회 복지는 몇몇 본당의 경우를 제외하고는 거의 자취를 감추고 말았다. 그 대신 수도회들은 과감히 지역 사회의 요구에 ...
하느님의 벗이요 예언자인 마리아   2000년 8월호 (제 259호)
21세기를 맞이하여 예수 그리스도의 어머니이신 마리아에 관하여 신학적으로 건전하고, 영성적으로 힘이 넘치며, 윤리적으로 사람들에게 응답을 요구하는 신학은 무엇일까? 이 질문에 대해서 간단하게 대답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왜냐하면 하느님의 어머니라고도 믿어지는 1세기의 유다 여인인 나자렛의 미리암은 그리스도교 전승에서 가장...
주일의 말씀   2000년 8월호 (제 259호)
연중 제22주일/연중 제23주일/연중 제24주일/ 성 김대건 안드레아와 성 정하상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 대축일 9월 3일:연중 제 22주일 우리는 왜 신앙 생활을 하고 있습니까? 물론 신앙 생활을 하는 이유는 여러 가지일 수 있으나 최종 목적은 구원을 위해서입니다. 그 구원은 미래에 온전히 완성되지만 동시에 지금 여기에서 시작되는 구...
새 시대 새 여성<2>   2000년 8월호 (제 259호)
두 차례의 세계 대전을 거치면서 수많은 생명을 앗아간 지난 20세기를 야만의 세기로 규정짓는다면, 21세기는 화해와 평화의 세기가 되어야 하리라는 전망들이 나오고 있다. 여기서 평화를 만드는 여성의 역할이 강조되기도 하고 21세기를 여성의 시대라고 말하기도 한다. 20세기가 냉전과 대립, 남성과 여성, 인간과 자연을 이원화하는 사...
화해 신학의 현실   2000년 8월호 (제 259호)
‘오늘날 구원의 기쁜 소식을 어떻게 전할 것인가?’ 어느 시대이든 사목자와 신학자들은 이 문제에 몰두해 왔다. 사목자와 신학자들은 하느님 말씀의 보화들 가운데에서 동시대인들의 일상의 삶과 사건들, 문화적 조류, 사회적 정치적 도전, 그리고 종교적 갈망에 부응하여 각 시대에 생명의 약속을 전달할 수 있는 것을 선택해야 한다. ...
아시아 사제 양성을 위한 방향 설정   2000년 8월호 (제 259호)
1. 구원 경륜 안에서 예수 그리스도의 사제직과 결합되어 있는 사제 구원 경륜은 삼위일체의 두 번째 위격의 강생과 삶과 죽음과 부활을 통하여, 그리고 교회 안에서 활동하시는 성령을 통한 삼위일체 하느님의 사업이다. 사제는 교회의 사람으로 서품을 받음으로써 성령의 선물과 인도로 예수 그리스도의 구원 사업에 협력한다. 이 구원 ...
불교의 한국화 과정   2000년 8월호 (제 259호)
주제:불교의 한국화 과정 발 제 자:최종석(동국대학교 교수·종교학) 약정토론`1:김종명(서강대학교 교수·한국불교학) 약정토론`2:김효탄(동국대학교 교수·스님·한국불교사) 사 회:박일영(가톨릭대학교 교수·종교학) 일 시:2000년 6월 19일(월) 오후 3`?6시 장 소: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4층 강당 1. 들어가는 말...
한국 개신교의 북한 선교, 그 평가와 전망   2000년 8월호 (제 259호)
개신교가 민족 화해를 위해서 어떠한 노력을 해 왔는가 하는 질문을 제기할 경우, 민족 갈등에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를 먼저 상정해야 할 것이다. 최근의 갈등은 물론 남북 분단과 전쟁에 따른 갈등 속에서 어떻게 남과 북을 화해시키려고 했는가 하는 질문으로 정리할 수 있을 것이다. 1. 민족 화해와 겨레의 하나 됨을 위한 개신교의 노...
민족 화해를 위한 한국 가톨릭 교회의 노력   2000년 8월호 (제 259호)
1. 시대의 징표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 위원장의 역사적인 만남과 정상 회담을 통한 ‘자주적 민족 문제 해결’의 길 개척은 한반도의 운명을 결정하는 새로운 ‘시대의 징표’임이 분명하다. ‘자주’라는 용어에 대한 편향된 해석과 냉전적 사고에서 오는 정서적 거부감 때문에 상당한 논란을 빚고 있지만, 오히려 이런 현실을 직...
정상 회담 이후 남북 종교 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한 제언   2000년 8월호 (제 259호)
1. 남북 정상 회담의 의의와 성과 지난 6월 13일부터 15일까지 평양에서 개최된 남북 정상 회담은 말 그대로 ‘충격적인 사건’으로 기록되기에 모자람이 없다. 지난 반세기 동안 서로 비난하고 경계하며 적대 관계를 유지해 온 남과 북의 정상이 마치 오랜 친구를 만난 듯 반갑게 서로의 안부를 묻고, 연회장에서는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