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레지오 마리애 훈화<21>   2002년 10월호 (제 285호)
12)-13) 기도를 바쳐야 할 의무와 내적 생활을 해야 할 의무(교본 제33장12-13항:306-312면) 레지오는 행동 단원들이 매일 까떼나만 의무적으로 바칠 것이 아니라 뗏세라에 있는 모든 기도를 바칠 것을 강력히 권장한다. 그리고 단원들에게 외적인 활동뿐 아니라 내적인 생활도 의무임을 일깨워 주고 있다.레지오의 첫 번째 목적은 단원들...
주일의 말씀   2002년 10월호 (제 285호)
위령의 날`/`연중 제31주일`/`연중 제32주일`/연중 제34주일 <연중 제33주는 ‘평신도 주일’이므로 강론을 생략했습니다. 대신 ‘위령의 날’ 강론을 싣습니다.> 위령의 날(11월 2일) 쪱`독서는 「미사 전례 성서」의 위령 미사 부분에서 선택한다. 내가 하느님께 원하는 것, 그리고 그 자격에 대하여 11월은 교회 달력의 마지막 달...
분당 요한 성당 (www.john.or.kr)   2002년 10월호 (제 285호)
들어가며 사이버 시대인 21세기에 인터넷은 그 활용 영역을 끝없이 넓혀 가고 있다. 교회도 이러한 시대적 흐름에 따라 인터넷 사이트를 개설하고 교회 홍보와 교육, 훈련 등에 활용하고 있다. 한국 교회도 주교회의와 각 교구, 본당, 수도회, 학교, 단체 등에서 사이트를 개설하여 운영하고 있다. 그러나 실질적으로 신자들의 신앙 생활에...
제56회 토착화 연구 발표회   2002년 10월호 (제 285호)
주 제:실학과 현대 유학의 토착화제`1`주제:실학 사상을 중심으로 한 유교의 토착화발 표:최영진(성균관대학교 교수·한국 철학)약정토론:김용헌(한양대학교 교수·철학)제`2`주제:유학의 현대화 과정과 현황발 표:이상호(경산대학교 교수·동아시아학)약정토론:유준기(총신대학교 교수·사회교육원장)사 회:조꺊?고려대학교 ...
한국 교회의 성서 사도직, 현재의 모습과 앞으로의 방향   2002년 10월호 (제 285호)
“말씀은 살아 있고 힘이 있으며 어떤 쌍날칼보다도 더 날카롭습니다. 그래서 사람의 마음을 꿰뚫어 …… 그 마음속에 품은 생각과 속셈을 드러냅니다”(히브 4,12). 한국 교회는 성서를 하느님의 말씀으로 듣고 있는가? 성서를 생명의 양식으로 삼아 그 힘으로 살아가고 있는가? 성서를 최고 규범으로 삼아 공동체의 방향과 틀을 잡고 있...
중고등부 주일 학교의 성서 교육   2002년 10월호 (제 285호)
‘시대가 급변한다’는 말조차 진부하게 여겨지는 시대이다. 매일의 소식을 전하는 뉴스와 신문 지상에서는 이제 복제 동물을 어떻게 만드느냐가 아니라 그것을 먹는 것이 안전한가 하는 문제를 다루고 있다. 그리고 돼지의 몸에서 자란 간을 어떻게 하면 거부 반응 없이 인간의 몸에 이식할 수 있는가 하는 문제들을 다루고 있다. 그러나 ...
소공동체와 성서 교육   2002년 10월호 (제 285호)
들어가는 말 소공동체 운동은 1990년 초에 서울대교구를 시작으로 한국 대부분의 교구에서 실시하고 있다. 소공동체 운동이 출발 초의 공동체 활성화에 대한 기대와 그에 따른 상당한 열기와는 달리, 최근 들어 그동안의 소공동체 운동의 성과에 대해서 회의감을 표시하는 사람이 적지 않다. 교회의 소공동체 운동은 교회의 활력의 표지, ...
가톨릭 성서 연합(CBF) 제6차 총회 보고   2002년 10월호 (제 285호)
1. 들어가며 지난 9월 3일부터 12일까지 열흘 동안 레바논 베이루트에서 가톨릭 성서 연합(CBF:Catholic Biblical Federation) 제6차 총회가 열렸다. 총회는 6년마다 한 번씩 열리는데 이번 총회에는 70여 개국에서 정회원, 준회원 대표와 초대 손님 170여 명이 참석하였다. 그 중에서 우리 나라는 정회원으로 가입되어 있는 주교회의 성...
한국 교회의 성서 교육   2002년 10월호 (제 285호)
우리가 그리스도인으로서 영위하는 삶은 성체와 함께 성서로 양육되고 인도됩니다(「가톨릭 교회 교리서」, 141항 참조). 사실은 성체성사도 성서 말씀으로 이루어집니다. 성서야말로 교회는 물론 그 구성원 각자의 삶에도 절대적인 바탕이 되는 하느님의 말씀입니다.이러한 성서의 중요성을 우리는 모두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 앎은 때...
안락사   2002년 10월호 (제 285호)
1. “생명의 복음” 64. 인생 여정의 다른 한 쪽 끝에서 사람들은 죽음의 신비와 마주치게 됩니다. 오늘날 의학 발달의 결과로, 그리고 흔히 초월성에 대해 닫혀 있는 문화적 상황 속에서, 죽음의 체험은 새로운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삶의 가치를 오로지 쾌락과 안락을 가져다주는 한도 내에서만 평가하는 경향이 만연한 이 때에 고통...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