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가정과 아동의 권리   2003년 5월호 (제 292호)
1. 변화하는 가정 5월은 가정의 달이다. 가정은 하느님께서 인간 사회에 만들어 주신 가장 아름다운 제도이며 인류 문화의 가장 소중한 유산이다. 가정은 끊임없이 상호 작용 하는 구성원들로 이루어진 사회의 원초적인 집단 이며, 따뜻한 사랑과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서로 연결되어 있는 강한 운명 공동체로서 우리는 가정을 통해 질서...
한국 사회 부부 관계의 현실과 진단   2003년 5월호 (제 292호)
결혼식에 입장하며 자신이, 결혼하는 세 쌍 중 이혼하는 한 쌍이 될 수 있음을 상상하는 이가 몇이나 될까. 결혼을 해서 10년을 넘게 멀쩡 히 잘 살아도 이혼할 가능성의 50%를 안고 있다는 것을 아는이는 얼 마나 될까. 이혼을 예상하며 결혼하는 이는 아마도 없을 것이다. 그러나 분명한 현실은 둘이 하나되는 미래를 꿈꾸며 결혼하는 세...
가정 안에서의 인권 교육   2003년 5월호 (제 292호)
내게는 초등학교 1학년생인 아들과 6살이 된 딸이 있다. 인권 운동 가로서 '가정과 인권’ 에 대해 늘 고민은 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일 때 문에 집에 늦게 들어가는 일도 많고 아이들과 함께 놀아야 할 주말에 는 집회 참석이다 무슨 행사다 해서 변변하게 아빠 노룻도 잘 못하고 있는 처지여서 늘 미안하기만 할 뿐이다. 자격이 부족한 ...
가정 폭력의 실태와 대책   2003년 5월호 (제 292호)
1.들어가는 말 가정은 가족모두에게삶을 살아가는 희망과 힘이되어줄 수있는 곳이며, 서로에 대한 애정을 토대로 서로를 의지하고 지탱해 주는 안 식처로 인식되고 있다. 그런데 의외로 가정 안의 구성원들은 상호 많 은 갈등을 안고 있고, 가부장적 의식과 위계에 따른 통제가 존재하고 있으며, 그 결과 아내 구타와 자녀 학대, 그에 따...
가정과 인권   2003년 5월호 (제 292호)
세상 사람들에게 가정이 모든 행복의 원천이라는 것은 새삼스럽게 말할 필요가 없으리라고 생각합니다. 가족들이 모여 행복한 시간을 보낼 때 즐 겨 부르는 '즐거운 나의 집’ 을 작곡한 사람도 고향을 떠나 외롭고 병들고 지칠 때,살아온 삶을 돌이켜 보며 가장 행복했던 어린 시절의 가정을 애타 게 그리워하며 만년에 곡을 썼다고 합니...
하느님의 영광을 우표를 통하여   2003년 5월호 (제 292호)
4월, 이 땅의 모든 것이 생기 가득한 계절의 시작이다. 더 이상 무엇도 기대할 수 없어 보이던 앙상하기만 한 나뭇가지 틈새를 어느새 새싹들이 나고 자라 빼곡이 메우고 있다. 서둘러 찾아온 :봄꽃불은 그 화려함 뒤에 애잔한 마음을 남기고는 또서둘러가고 있다. 언제까지나 그처럼 탐스럽게 맑기를 바라는 것이 보는 이의 욕심일 ...
캄보디아에서 온 편지   2003년 5월호 (제 292호)
꼼뽕짬에서외 첫 주일 "꼼뽕짬(콤퐁참)”이라는 이름이 우습지요? '꼼뽕’은 나루터란 뜻이랍니다. 그래서 지명에 꼼뽕이 붙어 있으면 "아, 그 마을 근처에는 강이 있겠구나!” 하고 생각하면 됩니다. 옆에 메콩강이 흐르는데, 오랜 건기로 물이 제법 물 색깔을 냅니다. 5월에 우기가 시작되면 황토색으로 다시 변하지요. 가난한 나라의 ...
문화에 의한 사목적 접근   2003년 5월호 (제 292호)
문화의 복음화와 그에 따른 구체적 사목 활동인 문화 사목은 이 시대에 더 이상 선택 사항이 아니다. 그 이유는 문화의 시대를 살고 있는 교회는 복음과 문화, 신앙과 문화의 밀접한 상호 관계를 통해서만 복음화를 실천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교황바오로6세는 "복음과문화의 괴리는틀림없이 우리시대의 비극”(「현대의 복음선교」,20항)이...
주일의 말씀   2003년 5월호 (제 292호)
주님 승천 대축일/성령 강림 대축일/삼위일체 대축일/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 예수 성심 대축일/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 사도 대축일주님 승천 01축일 (6월 1 일) 一 홍보주일 제1독서:사도1,1-11 제2독서 : 에페 1,17-23(4,1-13) 복 음 : 마르 16,15-20 파스카를 완성해야 할 우리의 사명 묵...
인생 역전   2003년 5월호 (제 292호)
“폭폭한 세상에서 믿을 거라콘 정치 총교 필요없다 복권뿐이다. 한큐에 역전 한번 해보고 싶어 못·i겠다 찍어 보자 복권뿐이다. 암만 β이쳐도 안되더라 열심히 일해 봐도 안되더라: 답답한 삶을 역전시키고 싶어하는 서 민들의 심리와 정부가 그런 심리를 초장하 여 자기 배 불리는 것에 다® 불안을 담은 노라ι말의 일부이다. 마치...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