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줄기세포 연구, 어디까지 왔나?   2003년 8월호 (제 295호)
들어가는 말지난 2003년 5월 27일, 국내 생명공학 벤처 기업인 히스토스템(Histostem)에서 세계 최초로 탯줄 혈액에서 ‘중간엽 줄기세포’(mesenchymal stem cell)를 분리·배양하는 데 성공하였다. 그동안 성체 줄기세포인 ‘중간엽 줄기세포’의 분리·배양이 거의 불가능하다고 생각해 왔는데, 이와 같은 신기술 개발은 전 세계 생명공...
전례에서 무용과 연극의 기능   2003년 8월호 (제 295호)
무용과 연극의 역사를 살펴보면, 이 예술 형식들이 과거 그리스도교 전례에 많이 이바지해 왔음을 알 수 있다. 신학적 이유로나 문화적인 이유에서나 무용과 연극은 정당하게 대접을 받을 만한 가치가 있다. 이 글에서는 서구 전례 전통에서 무용과 연극이 예술사적으로 기여해 온 바를 밝혀내고, 오늘날 한국의 전례에서 무용과 연극이 할...
사목 상담<1> 사목 상담이란 무엇인가?   2003년 8월호 (제 295호)
「사목」에서는 이번 호부터 사목자들이 현장에서 접하는 여러 가지 주제들에 대해 사목자들이 성공적인 상담에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을 함께 생각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편집자 주.실제로 우리 사목자들은 자신이 원하건 그렇지 않건 간에 수많은 상담 상황에 놓인다. 다양한 사목 현장에서 사목자들은 전문적인 상담 공부와 기술을 체...
레지오 마리애 훈화<30>   2003년 8월호 (제 295호)
40. 모든 사람에게 이 복음을 선포하여라(마르 16,15; 교본 463-493면)6) 믿음이 식은 사람들(교본 481-485면)믿음이 식은 사람들이 냉담자들이고 잃은 양들이다. 레지오의 활동 분야 가운데 냉담자 회두활동은 매우 중요하다. 교우 돌봄 활동을 하는 데 막 영세한 신자들을 돌보는 것은 쉬운 편이지만 냉담자를 돌보는 것은 어려운 활동이...
주일의 말씀   2003년 8월호 (제 295호)
연중 제23주일한가위성 십자가 현양 축일`/`연중 제24주일성 김대건 안드레아와 성 정하상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 대축일연중 제25주일연중 제26주일연중 제23주일(9월 7일) 제1독서:이사 35,4-7ㄱ 제2독서:야고 2,1-5 복음:마르 7,31-37 주님, 제 귀를 열어주소서묵상 길잡이:복음에 나오는 예수님께서 행하신 많은 기적들 가운데 특...
아프리카 의사 신부<2>   2003년 8월호 (제 295호)
한센병에 걸리지 않아 슬픈 까닭아프리카 생활에 적응해 나가면서이제 이곳 수단의 더위나 사람들에게서 나는 악취, 먼지, 전갈(이곳의 전갈은 독이 아주 약한 편이라 물려도 별 문제는 없지만 큰 통증이 온다), 언어, 아무 곳에서나 바닥에 털썩 앉을 수 있는 마음 등 생활과 문화에 많이 적응해 가고 있다. 말라리아도 다른 선교사들보다...
문화사목<3>:문화에 ‘대한’ 사목적 접근(하)   2003년 8월호 (제 295호)
3) 현대문화의 역기능현대 대중문화라는 밭에는 유용한 ‘밀’만 있는 것이 아니라 해악을 끼치는 ‘가라지’도 있다. 이 유해한 가라지는 근본적으로 대중문화가 자본주의와 결합하여 형성된 것이다. 오늘날 소비자본주의 사회에서 생산되고 소비되는 각종 문화물(특히 대중 문화물)들은 자본주의의 경제 논리와 밀접히 연결되어 있어서, ...
관광사목은 교회의 신앙 서비스   2003년 8월호 (제 295호)
많은 사람이 뜨겁게 내리쬐는 뙤약볕을 피해 산과 바다를 찾는 피서철이다. 불황의 늪에 빠진 탓에 시름을 앓고 있는 사람들도 적지 않으나 주머니를 줄이고 줄여서라도 한여름철의 삼복더위를 피하고 싶은 게 인지상정이다. 비단 피서철이 아니라 하더라도 주 5일 근무제가 확산되면서 주말을 이용해 관광지를 찾는 발길이 더욱 늘고 있다...
북핵문제와 한반도 평화   2003년 8월호 (제 295호)
1. 문제 인식북핵문제가 지속적으로 확대 재생산되고 있다. 2003년 7월 서울에서 열린 제11차 남북 장관급 회담에서 북측 단장은 한반도에 “전쟁이냐 평화냐 하는 일촉즉발의 긴장된 사태가 조성되고 있다.”라고 하면서 남북한이 “민족공조로 미국에 의해 조성된 전쟁 위험을 막고 나라의 평화를 지키며 북남 화해과정을 촉진시키기 위...
동맹과 악의 축   2003년 8월호 (제 295호)
남북한과 미국, 그 지독한 역설두 개의 코리아와 미국, 이들 관계만큼이나 지독한 역설이 있을까? 21세기 들어 우리는 이를 생생하게 목도하고 있다. ‘반미’를 국시(國是)로 삼았던 북한은 그 투철했던 정신만큼이나 오늘날 미국과의 관계 정상화가 너무나도 절실한 상황이다. ‘친미’가 아니면 살길이 없다고 믿었던 남한은 정반대로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