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문화 트렌드와 성사성의 회복   2004년 5월호 (제 304호)
새로움에 목말라하는 언론에서 즐겨 다루는 것 가운데 세대마다 특정한 이름 붙이기가 있다. 적극적인 사회 참여(Participation) 속에서 열정(Passion)과 힘(Power)을 바탕으로 사회 패러다임의 변화(Paradigm-shift)를 일으키는 P세대, 1977년 이후 출생자로 컴퓨터와 친숙한 N세대(Net Generation), 인터넷과 이동통신에 ‘중독’된 M세...
젠더 파트너십의 필요성   2004년 5월호 (제 304호)
한국사회의 가정문제를 진단한다고 할 때 흔히 지적되는 문제가 이혼율이다. 이혼이라는 것이 곧 가정의 해체로 연결되는 것이니 가장 심각한 문제로 지적되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지난해 하루 평균 458쌍이 이혼을 했다는 통계를 들춰보면 이혼평균연령이 남자는 41.3세, 여자는 37.9세이고, 이혼부부의 평균 동거 기간은 11.4년으로 나...
주일의 말씀   2004년 5월호 (제 304호)
삼위일체 대축일그리스도의 성체성혈 대축일예수 성심 대축일연중 제12주일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연중 제13주일성 베드로와 성 바오로 사도 대축일삼위일체 대축일제1독서 : 잠언 8,22-31 제2독서 : 로마 5,1-5 복음 : 요한 16,12-15 날마다 삼위일체의 신비를 사는 신앙생활묵상 길잡이 : 삼위일체 교리는 알아들을 수 없는 교리이...
박석재 신부 (대구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하양 신학관 책임자)   2004년 5월호 (제 304호)
대구 신학교의 열린 교육싱그러운 신록을 가까이 접하며 우리의 삶을 더한층 생기있게 하는 아름다운 계절이다. 이 오월에는 교회 안팎으로 생각나는 일, 생각해야 할 일들이 그 어느 시기보다도 많다. 그 가운데 해마다 부활 제4주일에 지내는 성소주일(올해는 5월 2일)을 맞이하며, 자율 속의 열린 교육을 지향하고 있는 대구 신학교의 ...
집단주의 문화를 중심으로   2004년 5월호 (제 304호)
1. 들어가는 말“이런 것은 어떻게 생각하느냐? 어떤 사람이 두 아들을 두었는데 먼저 맏아들에게 가서 ‘얘야, 너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을 하여라.’ 하고 일렀다. 맏아들은 처음에는 싫다고 하였지만 나중에 뉘우치고 일하러 갔다. 아버지는 둘째 아들에게 가서도 같은 말을 하였다. 둘째 아들은 가겠다는 대답만 하고 가지는 않았다. ...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본당 활동   2004년 5월호 (제 304호)
“네 이웃을 네 몸같이 사랑하여라”(마태 19,19).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계명이다. 물론 ‘이웃’이라는 개념은 여러 가지로 해석될 수 있지만, 본당 차원에서 본다면 본당에 속하는 신자들과 더불어 같은 지역에서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을 이웃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보편적’이라는 의미를 지닌 ‘가톨릭’ 교회에서 ...
교회는 ‘어떻게’ 지역사회와 함께할 것인가?   2004년 5월호 (제 304호)
1. 지역사회 복음화 계획의 수립 단계교회의 궁극적인 사명이 하느님 나라를 실현하는 것이라면, 개별 본당의 사명은 관할 지역사회를 복음 정신에 따라 변화시켜 나가는 것, 곧 ‘지역사회의 복음화’라 할 것이다. 하지만 오늘날 한국교회의 본당은 대체로 지역사회 복음화에 적극적이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지역사회 안의 불우이웃을 ...
지역사회 개념의 변화와 본당의 위상   2004년 5월호 (제 304호)
1. 지역사회의 개념지역사회는 일정한 지리적 범위 내에 형성된 사람들의 사회생활 공동체로 정의할 수 있다. 지역사회는 거주의 장소, 소비의 장소를 중심으로 한 근린관계와 생산의 장소와 여가의 장소를 겸비하는 공간개념으로 이해되어 왔다. 농경사회에서는 소비생활과 생산노동 그리고 여가활동이 동일한 지역에서 이루어졌으나, 산...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교회   2004년 5월호 (제 304호)
“너희는 가서 이 세상 모든 사람들을 내 제자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그들에게 세례를 베풀고, 내가 너희에게 명한 모든 것을 지키도록 가르쳐라”(마태 28,19-20). 순례하는 교회의 사명은 선교입니다(선교 교령, 2항). 예수님께서는 전도 여행을 하시면서 하느님 나라가 다가왔다고 전하도록 일흔두 제자들을 파견하셨...
청소년은 교회에서 무엇을 바라는가? 관계와 공동체를 강화하는 사목   2004년 5월호 (제 304호)
들어가는 말“청소년, 그대들은 미래요, 그대들은 내 희망입니다”(요한 바오로 2세).한 청소년 담당 신부가 다음과 같은 말을 했다. “많은 곳에서 청소년 사목은 지금 원 안을 뱅뱅 돌고 있는 실정입니다. 어느 곳으로도 빠져나오지 못한 채, 계속해서 원 안을 맴돌고 있습니다.”이렇듯 청소년 사목을 계속해 나가는 데 어려움이 따르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