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여는 글   2006년 12월호 (제 335호)
그리스도인들은 제각기 자기 조국에 살면서도 마치 나그네와 같습니다. 타향을 그들의 고향처럼 여기고 모든 고향이 그들에게는 타향과 한가지입니다. 지상에 살고 있되 하늘의 시민입니다. 한마디로 그리스도인은 영혼이 육신 안에 존재하듯 세상 안에 존재합니다. 그리스도인이 세상에 살면서도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