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를 불러오는 중입니다. 기다려 주십시오.
사용자 환경에 따라 처리속도 차이가 큽니다.


 
 
※ 검색결과
사랑의 성찬   2007년 3월호 (제 338호)
주님의 최후 만찬을 기억(anamnesis)하여 “이 집 저 집에서 빵을 떼어 나누고, 즐겁고 순박한 마음으로 음식을 함께 먹으며 하느님을 찬미”(사도 2,46-47)하던 초기 교회 공동체의 소박한 성찬은 콘스탄티누스 시대에 이르러 장엄한 공회당(Basilica) 전례로 바뀌었다. 중세에 접어들어 프랑크 제국의 통합을 위하여 전례 통일을 주도한 ...
전례 정신의 양성을 위하여   2007년 3월호 (제 338호)
올바른 기도가 올바른 신앙을 낳고, 올바른 신앙은 올바른 실천(삶)으로 이어지며, 실천은 다시 기도에 영향을 미친다. 우리 전례가 이런 순환 주기 속에 튼튼히 뿌리내릴 때, 전례의 위기도 교회의 위기도 더는 발붙일 데가 없을 것이다. 최근 들어 구미의 신학자들이 대놓고 “교회에 과연 미래가 있는가?”라고 질문하고 있다 한다. 과...
여는 글   2007년 3월호 (제 338호)
오, 인간이여, 잠에서 깨어나 당신의 본성이 지닌 품위를 깨달으십시오. 당신은 하느님의 모상에 따라 창조되었음을 기억하십시오. 그 창조된 모상이 비록 아담 안에서 타락되었다 하더라도 그리스도 안에서 복원되었습니다. 우리가 하느님의 성전이며 하느님의 영께서 우리 안에 거처하신다면 신...
   1